Selasa, 31 Mei 2011

Buble Sisters (버블 시스터즈) - 피아노의 숲 Lyrics



hangul and romanization

여름날의 숲을 울리던
yoreumnar-eui supeul ullidon
이름 모를 피아노 소리 따라
ireum moreul piano sori ttara
나도 몰래 끌려 걸었던
nado molle kkeullyo gorotdon
오래전을 기억해
orejoneul giokhe
문을 열어도 모를 만큼
muneul yorodo moreul mankeum
피아노만 치던 너를 본 그 때
pianoman chidon noreul bon geu tte
어색 했었던 첫 인사
osek hessotdon chot insa
잊혀질까 불러본다
ichyojilkka bullobonda
바람사이 피아노의 노래가
baramsai piano-ye norega
손끝까지 울려오던 떨림이
sonkkeutkkaji ullyo-odon ttollimi
내 마음에 남아서
ne maeume namaso
노래가 되 흐르고
norega dwe heureugo
내 음악이 되어서
ne eumagi dweoso
손가락이 춤춘다
son-garagi chumchunda
그날처럼
geunalchorom
분홍의 라일락 향기와
bunhong-eui raillak hyanggiwa
피아노 소리가 설레이던 날
piano soriga solleidon nal
우리 풋풋한 사랑이
uri putput-han sarangi
아름답던 그때처럼
areumdapdon geuttechorom
바람사이 피아노의 노래가
baramsai piano-ye norega
손끝까지 울려오던 떨림이
sonkkeutkkaji ullyo-odon ttollimi
내 마음에 남아서
ne maeume namaso
노래가 되 흐르고
norega dwe heureugo
그때처럼 아직도
geuttechorom ajikdo
너 하나만 부른다
no hanaman bureunda
그날처럼
geunalchorom
첫 사랑 오랜 추억의 노래
chot sarang oren chuog-eui nore
슬픈 내 입가에 남아있다
seulpeun ne ipgae namaitda
너 하나만 들리면 되는 노래
no hanaman deullimyon dweneun nore
널 위해서 부르는 사랑 노래
nol wiheso bureuneun sarang nore
바람 사이 눈물이 또 흐른다
baram sai nunmuri tto heureunda
소리 없이 손가락이 춤춘다
sori obsi son-garagi chumchunda
내 마음에 남겨진
ne maeume namgyojin
그때 우리 사랑이
geutte uri sarangi
여름날의 숲 사이
yoreumnar-eui sup sai
피아노 소리로
piano soriro
들려
deullyo

0 komentar:

Posting Komentar

Blog Archive